• 아시아투데이 로고
IBK기업은행, 혁신성장 기업과 소상공인 위한 특별대출 시행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4℃

도쿄 14.5℃

베이징 -1.5℃

자카르타 28.4℃

IBK기업은행, 혁신성장 기업과 소상공인 위한 특별대출 시행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IBK기업은행은 혁신 기업과 소상공인 대상 금융지원 확대를 위해 ‘혁신성장 및 소상공인 특별지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신용보증재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혁신성장 특별대출’과‘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대출’을 출시한다.

‘혁신성장 특별대출’은 첨단제조·소재·부품, 지식 서비스 등 혁신산업 분야의 창업 7년 이내 기업에게 보증기관 보증서를 담보로 1%포인트(p) 대출금리를 자동 감면하는 대출이다.

최장 8년간 감면금리를 제공해 혁신기업의 금융비용을 줄여준다. 총 지원규모는 1조원이다.

‘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대출’은 보증기관으로부터 보증서를 발급받은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별도의 가산금리 없이 대출 실행시점의 기준금리(20일 기준 KORIBOR 1년물 1.49%)를 대출금리로 적용한다.

최장 3년까지 기준금리로 대출을 지원하고 보증료도 우대한다. 총 지원규모는 1조 2000억원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미래 성장을 이끌 혁신기업과 서민경제의 근간인 소상공인을 위한 금융지원을 확대해 혁신금융과 포용금융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