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남도, 설 연휴 민자도로 무료통행 시행
2020. 02. 2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4.2℃

베이징 8.8℃

자카르타 29.8℃

경남도, 설 연휴 민자도로 무료통행 시행

박현섭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0: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마창대교, 거가대로, 창원~부산간 도로 3곳 대상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도가 정부의 명절 고속도로 무료통행 정책에 맞춰 지난해 명절 연휴에 이어 올해 설 연휴 동안에도 도가 관리하는 3개 민자도로에 무료 통행을 시행한다.

20일 경남도에 따르면 무료 통행을 시행하는 민자도로는 ‘마창대교, 거가대로, 창원∼부산간 도로’ 등 3개 민자도로다.

통행료 무료 시간은 설 전날인 24일 새벽 0시부터 설 다음날인 26일 밤 12시까지 3일간으로 이 시간에 진입했거나 빠져나가는 모든 차량은 통행료 무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운전자들은 요금소 진입 시 평소와 같이 하이패스단말기를 단 차량은 하이패스차로로 하이패스가 아닌 일반차량은 일반차로로 진입해 통과하면 무료로 도로를 이용할 수 있다.

도는 설 연휴 통행료 무료 혜택을 받는 차량은 연휴 3일 동안 마창대교 16만대, 거가대로 14만대, 창원~부산간 도로 16만대로 총 46만대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용자 혜택으로 돌아갈 무료 통행료는 총 13억원 정도로 도비로 전액 지원할 예정이다.

신대호 도 재난안전건설본부장은 “설 명절 3일간 귀성차량에 대해 무료 통행을 실시해 설 연휴 고향을 방문하는 이용자가 체감할 수 있는 편의를 제공해 도내 방문객을 늘림으로써 지역경제에 많은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