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양시, 설 연휴기간 응급상황 대비 종합대책 마련
2020. 04. 0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12.1℃

베이징 13.7℃

자카르타 27.6℃

안양시, 설 연휴기간 응급상황 대비 종합대책 마련

엄명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5: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양 엄명수 기자 = 경기 안양시는 설 연휴 기간 각종 응급상황에 대비하기 위한 2020년 설 명절 종합대책을 마련했다고 20일 밝혔다.

시는 이번 종합대책을 통해 물가, 연료대책반, 청소대책반, 수송대책반, 공원묘지관리반, 재난재해대책반, 보건의료반, 상수도반, 하도급대금 불공정행위신고센터 운영반, 행정반 등 9개 반 80명을 편성해 주민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물가대책반은 물가대책종합상황실을 통해 명절 중점관리품목에 대한 가격동향 파악과 설 성수품 유통질서를 확립하고 보건의료반은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가동한다.

보건의료반은 당직의료기관과 약국을 지정해 운영하는 한편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병원 및 119 구급 상황관리센터 안내를 맡게 된다. 특히 안양샘병원, 메트로병원, 한림대 성심병원 등 3개 지역 대형병원에 대해서는 24시간 응급체계를 확립해 비상진료가 가능토록 한다는 방침이다.

또 상수도반에서는 누수나 급수불량 등을 대비해 대행업체가 24시간 비상대기해 신속한 복구가 이뤄지도록 조치했다. 청소대책반은 청소차량을 이용해 취약지에 대한 순찰과 함께 생활쓰레기 수거 및 거리청소를 실시하고 안양역과 안양예술공원 등 9개 공중화장실도 평소와 같이 관리하기로 했다.

생활폐기물은 수거 업체의 휴무에 따라 25일과 26일은 생활 쓰레기 배출이 금지된다. 시는 시민들이 편리하게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설 연휴 종합안내 콘텐츠를 시 홈페이지에 게재할 예정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설 연휴 기간동안 시민들이 가족친지와 못다한 정을 나누고 편히 쉴 수 있도록 일상불편과 행정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