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은행, 글로벌 네트워크 활용해 해외진출 기업 금융지원 박차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2℃

도쿄 8.4℃

베이징 7.6℃

자카르타 29.6℃

우리은행, 글로벌 네트워크 활용해 해외진출 기업 금융지원 박차

조은국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4: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술보증기금과 금융지원 협약 체결…우량기업 발굴·지원
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서울 중구 본점에서 기술보증기금과 ‘해외 진출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서영호(사진 오른쪽) 우리은행 글로벌그룹장과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해외진출 기업 금융지원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금융지원 대상은 △제조업 △제조업 겸영 도소매업 또는 서비스업을 영위하고 있는 모기업(중소·중견)의 해외종속 기업이다.

해외에 진출해 있거나 예정인 기업에 대해 기술보증기금이 국내 모기업에게 발급한 지급보증서를 담보로 해외 영업망을 통해 현지 기업에 여신을 직접 지원하게 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26개국 474개의 글로벌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는 우리금융그룹은 동남아 지역의 영업기반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며 “해외 영업망을 활용해 우량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함으로써 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