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한기 합참의장, 설 앞두고 해·강안 경계부대 대비태세 점검
2020. 02. 21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7.2℃

베이징 1.6℃

자카르타 25.8℃

박한기 합참의장, 설 앞두고 해·강안 경계부대 대비태세 점검

성유민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6: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설 연휴에도 흔들림 없는 군사대비태세 확립" 강조
clip20200120163644
박한기 합참의장(가운데 오른쪽)은 20일 최전방 해안통합감시기지를 방문해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작전요원들을 격려했다./제공=합동참모본부
합동참모본부는 박한기 합참의장이 설 연휴를 앞두고 최전방 해·강안 경계부대를 방문해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하고 혹한의 날씨에도 임무 수행에 여념이 없는 장병들을 격려했다고 20일 밝혔다.

박 의장은 “해·강안 경계작전 간 발생 가능한 다양한 상황에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경계작전 시스템은 물론 인접부대·유관기관과 협조된 작전 수행체계를 잘 확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장은 “실전적인 교육 훈련을 통해 언제, 어떠한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완벽하게 대응할 수 있는 능력·태세·의지를 갖추고 선승구전(先勝求戰)의 대비태세를 행동화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 의장은 아울러 “흔들림 없는 대비태세를 통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 우리 군의 사명이자 군복 입은 군인의 본분이다”라며 “여러분 덕분에 국민들께서 편안하고 즐거운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다는 자부심과 보람을 느끼고 임무에 매진해 달라”며 장병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합참은 이번 현장 지도 방문이 “최전방 해·강안 경계부대를 방문해 경계작전 태세를 점검하고 임무 수행에 집중하는 장병들을 격려하는 차원에서 이뤄졌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