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재민 국방부차관, 명절 맞아 아동복지시설 혜심원 위문품 전달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4℃

도쿄 8.4℃

베이징 7.6℃

자카르타 28.8℃

박재민 국방부차관, 명절 맞아 아동복지시설 혜심원 위문품 전달

성유민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0. 17: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 지원 활성화…덕담·위문품 전달
clip20200120175456
박재민 국방부차관(오른쪽)이 20일 설 명절을 맞아 아동복지시설 혜심원을 찾아 위문했다./제공=국방일보
국방부는 박재민 국방부차관이 설 명절을 맞아 아동복지시설인 혜심원을 찾아 위문했다고 20일 밝혔다.

국방부는 매년 연말연시와 설·추석 명절에 직원들의 성금을 모아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이나 생활이 어려운 참전유공자·국가유공자 자녀·독거노인 등 이웃돕기를 꾸준히 추진해 왔다.

국방부가 매년 위문품을 전달해 온 혜심원은 용산구 내 위치한 원생 60명 규모의 아동복지시설이다.

국방부는 특히 올해 설 명절에는 위문품을 구매해 전달하던 예년과 달리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에 관한 관심과 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해 박 차관이 직접 혜심원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박 차관은 원장님과 직원분들의 수고에 감사하며 아이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새해 덕담과 함께 위문품을 전달했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사회복지시설과 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위문활동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