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디스플레이, 정기 임원인사서 26명 승진…여성 임원 2명 첫 배출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

도쿄 8.2℃

베이징 3.4℃

자카르타 27.8℃

삼성디스플레이, 정기 임원인사서 26명 승진…여성 임원 2명 첫 배출

김병훈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1. 09: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제공 = 삼성디스플레이
삼성디스플레이는 21일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부사장 3명, 전무 5명, 상무 12명, 마스터 2명, 전문위원(전무급) 1명, 전문위원(상무급) 3명 등 총 26명의 승진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에서 김범동, 신재호, 이청 전무등 3명이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김상용, 선호, 유정근, 차기석, 최송천 상무 등 5명은 각각 전무로 승진했다.

특히 올해는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리더십이 검증된 여성 임원 승진자 2명을 최초로 배출했다.

중소형사업부 지원팀 박향숙 상무는 원가회계·결산 전문가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사업의 원가구조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보유해 중소형사업의 손익 개선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중소형사업부 개발실 공정개발틸 김선화 상무는 화질향상 전문가로 OLED 제품의 공정최적화 및 광(光) 특성 개선을 통해 제품 경쟁력 확보에 기여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전무급 이상 고위임원 9명을 포함해 연구개발, 제조기술, 영업·마케팅 등 각 부문에서 고르게 핵심인력을 발탁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