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일 시민단체, 일본 정부에 오키나와 사망 한국인 유골 DNA 조회 요구
2020. 02. 22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5.8℃

도쿄 9.3℃

베이징 6.4℃

자카르타 28℃

한일 시민단체, 일본 정부에 오키나와 사망 한국인 유골 DNA 조회 요구

정아름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1.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태평양전쟁피해자보상추진협의회(보추협) 등이 오키나와에서 사망한 한국인의 유골 DNA를 조회해달라고 일본 정부에 요구했다.

21일 보추협, ‘전몰자 유골을 가족 곁으로’ 연락회(일본), 가야후야(일본) 등 한일 양국 시민단체는 사토 가쓰노부 일본 후생노동상에게 이러한 내용을 담은 요청서를 전달했다.

이날 한일 시민단체 및 일본 정부 간 협의에 참석한 일본 외무성 당국자는 일본 정부도 한국인 유골을 빨리 한국 측에 반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한국 외교부와 계속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양국 시민단체는 유골을 유족에게 돌려줄 수 있도록 발굴된 유골을 현지에서 소각하는 것을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아울러 태평양 타라와섬, 이오토 등 유골 발굴과 관련한 세부 사항을 공식적으로 알리고 유족을 상대로 한 DNA 감정 비교·대조 작업을 확대하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