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민주 공관위 “현역 의원 평가 하위 20%, 28일 개별 통보”
2020. 02. 29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

도쿄 12.1℃

베이징 2.1℃

자카르타 28℃

민주 공관위 “현역 의원 평가 하위 20%, 28일 개별 통보”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1. 18: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더불어민주당 확대간부회의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왼쪽에서 두번째)가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28일 현역 의원 평가 하위 20% 대상자인 22명에게 결과를 통보키로 했다.

이근형 전략기획위원장은 21일 공천관리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공관위원장이 개별통보하는 방식으로 통보하기로 했다”면서 “통보가 이뤄지면 48시간 이내 이의신청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합산 결과 하위 20% 의원들은 경선 시 20% 감산의 불이익을 받는다.

이 위원장은 설 연휴 이후로 통보 시점을 정한 이유에 대해 “공천 배제가 아니라 경선 시 20% 감산이라는 페널티를 받는 것”이라며 “해당자 중 많은 분이 경선에 참여할 가능성이 높다고 봐 그런 부분을 배려했다”고 설명했다. 또 “설 연휴를 앞두고 통보하는 것이 조금 가혹하지 않느냐는 얘기도 있었다”고 덧붙였다.

그는 “문서로 만들어서 송부하는 것도 적합해 보이지 않아서 아마도 유선상으로 통보하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하위 20% 대상자를 외부에 공개하는 문제에 대해선 “일괄 발표도 필요하지 않느냐는 소수의견이 있었다”면서도 “다수의견은 이벤트성으로 활용하기보다 충분히 경선에서 불이익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안정적으로 운영하는 게 좋지 않냐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