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2020년 주력 사업 성과 확대…목표가 유지”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

도쿄 8.2℃

베이징 3.4℃

자카르타 27.8℃

“한화에어로스페이스, 2020년 주력 사업 성과 확대…목표가 유지”

오경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08: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키움증권은 22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 대해 올해 주력 사업에서 성과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4만9000원을 유지했다.

김지산 키움증권 연구원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올해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37.8% 늘어난 2327억원으로 큰 폭의 개선 전망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김 연구원은 “주력인 에어로스페이스의 경우 LTA 수주의 질 개선, 베트남 생산 확대, EDAC 실적 기여 본격화에 힘입어 적자폭을 줄여나갈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B2B 중심의 사업구조 전환에 성공한 테크윈은 생산라인 이전 비용, 영업권 상각비 등이 소멸됨에 따라 수익성이 한층 개선될 것이며, 디펜스는 내수 K9 자주포 단종과 호주향 장갑차 개발 비용 영향으로 실적이 정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