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성남시, ‘학교 밖 청소년 바우처 복지 카드 지원사업’운영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11.1℃

베이징 18.1℃

자카르타 28℃

성남시, ‘학교 밖 청소년 바우처 복지 카드 지원사업’운영

엄명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4: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성남 학교밖
성남 엄명수 기자 = 경기 성남시는 학교 밖 청소년들의 자기계발을 위해 ‘학교 밖 청소년 바우처 복지 카드 지원사업’을 편다고 22일 밝혔다.

‘학교 밖 청소년 바우처 복지 카드 지원사업’은 공교육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청소년들에게 분기별 15만원씩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충전해주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모바일 상품권은 서점, 안경집, 학원 등 성남시내 1372곳 가맹점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지급대상은 신청일 기준 성남시에 1년 이상 주소를 두고 거주하고 있는 만 16~18세 미만 청소년으로, 성남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에서 분기별로 진로 및 진학 등에 관한 상담을 받아야 한다.

신청 장소는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할 수 있으며, 본인 또는 법정 대리인이 정원외관리증명서, 제적증명서, 미진학증명서 등의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8월 ‘학교 밖 청소년 바우처 복지 카드 지원사업’을 처음 도입해 최근 5개월간 177명에게 3780만원의 모바일 성남사랑상품권을 지급했다”며 “학교 밖 청소년들의 맞춤형 복지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