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증권, 부동산자문 역량 활용…유튜브서 부동산 콘텐츠 제공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2℃

도쿄 8.4℃

베이징 7.6℃

자카르타 29.6℃

KB증권, 부동산자문 역량 활용…유튜브서 부동산 콘텐츠 제공

최서윤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1: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00122105040
KB증권은 부동산 자문 역량을 활용해 관련 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는 동영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은 자산관리솔루션부 임창연 부동산 전문 세무사가 ‘우리동네를 지.키.세’에서 1216 부동산대책에 대해 설명하는 모습. /제공=KB증권 유튜브 화면 캡처
KB증권이 사내 특화된 부동산 자문 역량을 활용해 쉽고 재미있게 부동산 관련 중요 정보를 접할 수 있는 다양한 SNS용 콘텐츠 제공해 눈길을 끈다.

22일 KB증권에 따르면 현재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제공하는 콘텐츠는 ‘우리동네를 지.키.세(지금 키워야할 세금지식)’와 ‘집봐! 박선생’ 두 가지다.

‘우리동네를 지.키.세’는 임창연 자산관리솔루션부 부동산 전문 세무사가 일반인들의 관심이 높은 주요 아파트단지의 아파트를 매매할 때 고려해야하는 양도소득세를 다양한 실거래가 사례로 직접 계산해 보여주고 관련 이슈들을 점검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각 에피소드 별로 절세팁을 한 가지씩 전달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현재까지 서울의 주요 아파트 4개 단지를 분석한 에피소드를 각각 업로드했다. 부동산전문 세무사의 톡톡 튀는 설명과 더불어 단지의 입지 설명을 위해 리포터가 직접 현장을 방문하는 등 예능적 요소를 가미한 구성으로 시청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EWE
박원갑 KB금융 전문위원이 ‘집봐! 박선생’에서 분양가 상한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제공=KB증권 유튜브 화면 캡처
‘집봐! 박선생’은 KB금융 대표적인 부동산 전문가 박원갑 전문위원이 주요 부동산 이슈나 향후 전망, 투자 전략 등 깊이 있는 주제를 알기 쉽고 재미있는 토크형식으로 풀어가는 콘텐츠다. 월 1회 정기적으로 편성하며, 새로운 부동산정책이 발표되거나 세제개편 등 특별한 이슈가 있을 때는 특별편을 제작하고 있다.

이홍구 KB증권 WM총괄본부장은 “주식시황이나 증권 투자관련 콘텐츠가 주류인 업계 SNS 채널의 한계를 탈피해 KB의 뛰어난 부동산 자문 역량을 활용한 다양한 관련 콘텐츠를 지속해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 콘텐츠는 유튜브 ‘KB증권’, 네이버TV ‘KB WM CAST’ 채널에서 볼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