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남도, ‘안전경남’ 위한 안전감찰 시행…도로·교통안전시설 중점
2020. 02. 21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9.3℃

베이징 0.4℃

자카르타 25℃

경남도, ‘안전경남’ 위한 안전감찰 시행…도로·교통안전시설 중점

박현섭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도가 도민 중심의 ‘안전경남’ 구현을 위한 안전감찰 계획을 수립·시행한다.

22일 경남도에 따르면 2018년 9월 안전감찰 전담부서가 신설돼 ‘글램핑(카라반) 관리실태’ 안전감찰을 시작으로 지난해에는 △동절기 재난대비 △안전외주화 △건축공사장 품질 및 안전관리실태 △추석명절 안전사고예방 기동감찰 △도로교통시설 설치 및 관리실태 △화재안전특별조사 지적사항 이행실태 등 6개 분야에 대해 실시했다.

도민이 안전감찰성과를 체감하기에는 이르다고 판단해 ‘2020년 안전감찰계획’ 수립에 앞서 경남도에서 안전사고가 집중되는 분야를 분석하고 중점적으로 감찰할 분야를 선정해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안전감찰이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지난해 말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지역안전지수 통계자료’에 의하면 우리나라 연간 사망자 중 10% 이상이 안전사고로 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형별 사망자수 변화는 경남(전국도 동일)에서 △자살 △교통사고 △생활안전 △법정 감염병 △화재 △범죄 순 이였고 행정안전부가 운영 중인 안전신문고 도내 신고건수로 분석한 결과는 80%가 교통안전과 관련된 분야인 것으로 확인돼 도민들의 생명보호와 생활불편 해소를 위한 ‘경남도 안전감찰 중점과제’로 ‘도로·교통안전분야’를 선정했다.

경남도 2020년 안전감찰에는 ‘도로교통시설 설치 및 관리실태 안전감찰’을 중점과제로 선정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각종 개발사업에서 시행하는 ‘재해영향평가 이행실태’와 전기·가스 자동차 보급 확산에 따른 ‘충전·발전시설 관리실태’에 대한 감찰 △중앙부처와 협업해 ‘청소년수련시설 관리실태, 국가안전대진단 이행실태, 저수지 안전관리실태’ 등 테마별 감찰 △풍수해, 산불, 등 자연재해 대비실태 등 수시감찰도 병행할 계획이다.

도 안전감찰은 재난관리책임기관으로 하여금 재난에 대한 ‘예방·대비·대응·복구’ 등 단계별 역할과 책임을 충실히 하도록 유도하는 것이며 각종 사고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등 사전예방을 중점적인 목표로 하고 있다.

신대호 도 재난안전건설본부장은 “도에서는 재난관리책임기관 및 소속 공직자들이 책임의식을 가지고 재난예방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안전감찰을 강화할 것”이라며 “안전이 문화가 되도록 도민의 안전의식 개선을 위해 안전문화운동도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