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와대, 황교안 영수회담 제안에 “공식 제안 오면 협의”
2020. 04. 1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16.4℃

베이징 14.5℃

자카르타 30.8℃

청와대, 황교안 영수회담 제안에 “공식 제안 오면 협의”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2. 15: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재인 대통령 언제든 정치지도자 만날 용의 있어"
2018121701010012386
청와대는 22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과의 영수회담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그런 제안을 해 오면 내용을 검토한 뒤 야당과 협의해 보겠다”고 밝혔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아직 제의가 오지는 않았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 관계자는 “황 대표가 구체적으로 어떤 제안을 한 것인지 정확한 내용을 아직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언제든 정치 지도자들과 만날 용의가 있다”며 “20대 국회가 끝나기 전이든 언제가 되든 회담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