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루프트한자 그룹, 구글 클라우드 도입…항공기 운항 안정·신뢰성 제고
2020. 02. 2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4℃

도쿄 9.4℃

베이징 6.4℃

자카르타 29.2℃

루프트한자 그룹, 구글 클라우드 도입…항공기 운항 안정·신뢰성 제고

박병일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3. 09: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_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 (1)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
루프트한자 그룹은 항공기 운항의 안정성 및 신뢰성을 높이고자 구글 클라우드를 도입한다고 23일 밝혔다.

루프트한자 그룹은 이 시스템 도입으로 탑승객들이 시간에 맞추어 편안하게 목적지까지 도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안정적인 비행 시나리오를 수립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 이는 항공기 교체와 유지·보수 및 승무원의 비행 일정과 같은 안정적인 운영과 관련된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통합해 진행된다.

예를 들어 폭설과 같은 기상 조건으로 항공편이 지연되면 탑승객들이 환승 항공편을 놓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지만, 앞으로는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 승객을 위한 4개의 허브공항(프랑크푸르트·뮌헨·취리히·비엔나) 모두에서 인공지능 기반의 시스템을 통해 보다 빠르게 항공편을 재예약할 수 있게 된다.

루프트한자 그룹 이사회의 일원인 데틀레프 카이저 박사는 “루프트한자 그룹의 운영 전문성과 구글 클라우드 기술을 결합시킴으로써 운영 디지털화를 보다 선도할 수 있게 된다”면서 “이를 통해 항공 운항 이상 징후를 조기에 파악해 빠르게 관련 대응책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토마스 쿠리안 구글 클라우드 최고경영자인는 “이번 협업을 통해 항공 운영의 미래를 혁신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가 마련됐다”며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와 구글 클라우드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항공사의 가장 큰 과제를 해결하고, 연간 1억4500만명 이상의 탑승객에게 긍정적인 여행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루프트한자 그룹은 구글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들과 함께 적절한 플랫폼을 개발하고 테스트할 예정이다. 이번 테스트는 스위스 항공(SWISS)과 함께 취리히에서 먼저 진행된다.

한편 루프트한자 그룹은 프리미엄 네트워크 항공사(루프트한자 독일항공·스위스 국제 항공·오스트리아 항공)와 지점간 연결 항공사(유로윙스)로 구성된 여객 부문과 항공 서비스(화물·정비·기내식 등) 부문 등을 영위하는 세계 최대 항공 그룹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