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깨끗한나라, 폐지 재활용 활성화 방안 마련
2020. 02. 25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4℃

도쿄 8.3℃

베이징 6.4℃

자카르타 28.8℃

깨끗한나라, 폐지 재활용 활성화 방안 마련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3. 1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폐지 재활용 활성화 위한 업계 자율협약 체결
1
깨끗한나라는 22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폐지 재활용 활성화를 위한 업계 자율 협약’을 체결했다./제공=깨끗한나라
깨끗한나라는 23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폐지 재활용 활성화를 위한 업계 자율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재활용 가능자원(폐지) 공급 과잉 해소와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관련 업계가 공동의 노력을 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식에는 환경부, 한국환경공단, 한국제지연합회를 포함한 제지업계 관계자, 한국제지원료재생업협동조합 등 제지원료업계 관계자가 참석했다.

업계 자율 협약에 따라 제지·제지원료업계는 공정한 거래 질서가 확립되도록 노력하고 정부는 폐지 품질 향상을 위해 수출입 폐지 관리 등 제도적 지원을 하기로 했다. 또한 제지업계는 국내폐지 적체 해소를 위한 비축 방안을 적극적으로 고려하기로 합의했다.

깨끗한나라는 이번 협약에 따라 적격 재활용업체의 재활용가능자원을 우선적으로 매입하고 자원순환사회 구축을 위해 폐지 재활용 체계 개선에 적극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국내 폐지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며 “앞으로 자원순환사회 실현에 앞장서고 친환경 경영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