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낙연, 종로출마·공동상임선대위원장 수락 “영광스러운 책임 기꺼이”
2020. 02. 21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2℃

도쿄 11.6℃

베이징 8.3℃

자카르타 31.4℃

이낙연, 종로출마·공동상임선대위원장 수락 “영광스러운 책임 기꺼이”

김연지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23.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낙연 전 총리, '선대위원장·종로 출마'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23일 오전 서울 용산 농협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더불어민주당 4·15 총선 공동 상임 선대위원장직과 서울 종로 출마제안 수락을 밝히고 있다. / 연합뉴스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23일 서울 종로 출마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직 제안을 공식 수락했다.

이 전 총리는 이날 서울 용산역에서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와 함께 귀성인사를 한 뒤 기자간담회를 갖고 전날 이해찬 대표의 제안을 “엄숙하게 받아들인다”고 밝혔다.

이 전 총리는 “우리의 역사와 얼이 응축돼 숨 쉬는 대한민국 1번지 종로에서 정치를 펼칠 수 있게 되는 것은 크나큰 영광”이라며 “역사의 또 다른 분수령이 될 4·15 총선의 최고책임을 분담하게 되는 것도 과분한 영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전 총리는 “그 두 가지 일을 병행하기는 쉽지 않지만, 영광스러운 책임”이라며 “그 영광과 책임을 기꺼이 떠안겠다”고 밝혔다.

이 전 총리는 “우리가 가야 할 길은 가면서도, 오늘을 힘들어하시고 내일을 걱정하시는 국민이 계신다는 것을 언제나 직시하겠다”며 “그런 국민께 위로와 희망을 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전 총리는 “국민께 아무런 도움도 되지 못하고 오히려 불안만 드리는 저급한 정쟁을 삼가겠다”며 “신뢰와 품격을 유지하며, 겸손하고 성실하게 선거에 임하겠다. 국민 여러분의 꾸지람과 가르침을 늘 겸허하게 받겠다”고 다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