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제로 에너지 빌딩’ 공사비 최대 40억원 융자 지원
2020. 05. 30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8℃

도쿄 18.1℃

베이징 22.8℃

자카르타 28.2℃

서울시, ‘제로 에너지 빌딩’ 공사비 최대 40억원 융자 지원

우종운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03. 14: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 1.45% 최대 8년간…장기·저리 대출
clip20200203131043
제로 에너지 빌딩 개념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온실가스 저감책의 일환으로 에너지 효율 시설 개선 공사비를 저리로 융자 지원하는 ‘에너지 효율화 사업’을 확대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건물 에너지 효율화 사업(BRP: Building Retrofit Project)은 건물의 단열 창호 및 단열재, 냉·난방 기자재, LED조명 등을 고효율 기자재 인증제품으로 시공해 에너지 이용 효율을 향상시키는 사업이다.

특히 시는 건물 전체 에너지 효율 개선은 물론 에너지 생산까지 고려한 제로 에너지 빌딩(ZEB: Zero Energy Building) 전환을 목표로 에너지효율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제로 에너지 빌딩 인증을 받은 건물을 대상으로 등급에 따라 용적률이나 건축 높이 제한을 10~15% 완화하는 등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시는 올해 건물 에너지 효율화에 최대 20억원까지, 제로 에너지 빌딩 시공에 최대 40억원까지 공사비를 저리로 융자 지원한다. 상환기관은 최대 8년, 금리는 연 1.45%다.

융자 신청은 전용 인터넷 홈페이지(https://brp.eseoul.go.kr/FUND/)를 통해서만 접수할 수 있다. 매달 심의를 거쳐 사업의 적합성 및 타당성을 검토한 뒤 대출 결격사유가 없으면 지원받을 수 있다. 공사 완료 후 약정된 금융기관의 대출 절차에 따라 공사비가 지원된다.

조완석 시 기후대기과장은 “건물 부문에서 온실가스 발생 비중이 높은 만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서는 에너지 효율 개선은 물론 생산까지 고려한 ‘건물 에너지 혁신’이 필요하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건물의 에너지 효율 개선 등이 이뤄질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