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원윌스기념병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위해 강도 높게 대응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4℃

도쿄 13.8℃

베이징 12.9℃

자카르타 28.8℃

수원윌스기념병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위해 강도 높게 대응

엄명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06. 15: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원윌스
수원윌스기념병원이 모든 내원객을 대상으로 정문에서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제공=수원윌스기념병원
안양 엄명수 기자 = 수원윌스기념병원은 지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강도 높은 대응에 나섰다.

6일 수원윌스기념병원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보호자 1인을 제외한 면회를 금지하고, 29일부터 4개 출입구 중 정문 주 출입구와 후문 출입구를 제외한 모든 출입구를 통제하고 있다.

이와 함께 병원 내에 손 세정제를 확대 비치하는가 하면 시간대 별 입원 환자의 체온을 측정하고 환자와 내원객의 접점이 될 수 있는 엘리베이터와 버튼을 매시간 소독하고 있다.

특히 수원지역에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대응 단계를 높여 정문과 후문 출입구에 6명의 직원을 배치해 모든 내원객을 대상으로 입국 여부를 확인하는 등 강도 높게 대응하고 있다.

박춘근 병원장은 “출입구 폐쇄와 모든 내원객에 대한 사전문진 등으로 불편함과 혼잡함이 있을 수 있지만 국가적인 비상 상황인 만큼 내 이웃과 가족을 위해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수원윌스기념병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365일 밤 10시까지 시행하던 야간진료시간을 조정했다. 진료시간 및 야간진료시간은 평일 오전8시 30분부터 오후5시까지, 주말에는 오전8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로 잠정적으로 변경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