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케아 동부산점 개장…부산시민과 상생하는 협력모델 구현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11.1℃

베이징 18.1℃

자카르타 28℃

이케아 동부산점 개장…부산시민과 상생하는 협력모델 구현

조영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3. 12: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oname01
이케아 동부산점 조감도./제공=부산시
부산 조영돌 기자 = 비수도권 지역의 최초 매장인 이케아 동부산점이 13일 부산시 기장군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에 개장했다.

이케아는 1943년 스웨덴에서 설립된 글로벌 홈퍼니싱 리테일 회사로 전 세계 52개국에서 433개의 점포를 운영 중이다.

이케아 동부산점이 개장되는 오시리아 관광단지는 연간 800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부산의 대표 관광명소로 국내 최대 규모의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 테마파크와 아시아 최대의 라군(Lagoon)형 수족관인 아쿠아월드 등이 도입될 예정이다.

이케아 동부산점 개점에 따라 그동안 수도권으로 향했던 남부권 수요의 부산 유입 효과가 더해진다면 오시리아 관광단지는 명실공히 국내 최고의 관광단지가 될 전망이다.

시는 지역과 상생하는 이케아 동부산점 개장을 위해 2017년 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협약내용은 △부산 현지법인 설립 △금융거래 파트너로 지역은행 이용 △지역인재 채용 및 지역업체 기회 제공 △지역 중소상공인과 상생방안 지속 강구 등이다.

이후 시는 이케아코리아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케아 동부산점 부산 운영 법인 설립에 따른 유통 대기업의 제1호 현지 법인화에 성공했다.

또 금융거래 파트너로 부산은행 이용과 부산 지역인재 465명 신규 채용, 지역 중소상공인과 상생협력 등 실제 협약내용의 이행 성과를 이뤄냈다.

이케아 입점으로 인해 시민들의 구매 편리성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되지만 가구 업체를 비롯한 관련 소상공인들의 우려 또한 여전히 존재한다.

시는 이러한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이케아코리아와 지역 중소상공인과의 상생협력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나가며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부산시민과 상생하는 협력모델이 구현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