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산국토청, 영남권 건설현장 안전점검결과 57건 지적
2020. 04. 0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10℃

베이징 14.3℃

자카르타 25.8℃

부산국토청, 영남권 건설현장 안전점검결과 57건 지적

조영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3. 12: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관리청
부산지방국토관리청.
부산 조영돌 기자 =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은 동절기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가시설·지하굴착공사 등의 취약 공정을 진행하는 영남권 39개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해 57건을 지적했다.

13일 부산국토청에 따르면 공사 중 주변지역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수립된 지하안전영향평가 협의 사항 이행 여부, 흙막이 가시설 등 취약 공정의 시공 적정성, 현장 여건에 적합한 공종별 안전관리계획 수립 및 이행 여부를 중점적으로 확인했다.

이번 점검으로 안전·시공·품질관리 미흡 등 총 57건을 지적했다. 주요 지적사항은 △안전관리미흡 24건(42%) △시공관리 미흡 14건(24%) △품질관리미흡 14건(24%) 등이다.

부산국토청은 지적사항 대해 시정명령 7건, 과태료 1건, 현지시정 49건으로 구분해 처분하고 해당 발주청, 인·허가기관 및 현장에 통보했으며 지적사항이 시정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이 중 시정명령(7건) 사항에 대하여는 벌점심의위원회에 상정해 벌점 부과를 위한 절차를 진행하고 과태료(1건) 사항은 위반횟수 및 위반동기 등 과태료 부과 감경 또는 가중기준을 검토한 후 해당 발주청에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이상근 부산국토청 건설안전과장은 “이달 3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해빙기 대비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라며 “사망사고 발생 대형건설사 현장을 대상으로 특별(불시)점검을 하고 소형 타워크레인 사용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특별(불시·합동)점검도 함께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