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관악구, 코로나19로 휴관한 공공시설 신속운영재개 검토
2020. 02. 2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6℃

도쿄 7.2℃

베이징 5.5℃

자카르타 28.8℃

관악구, 코로나19로 휴관한 공공시설 신속운영재개 검토

김인희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4. 15: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마련 대책회의
서울 관악구는 14일 오전 9시 구청 5층 기획상황실에서 코로나19 관련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마련 대책회의를 열었다./관악구 제공
서울 관악구가 14일 오전 9시 구청 5층 기획상황실에서 코로나19 관련 중점 추진사항을 재점검하고, 경기침체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마련을 위한 대책회의를 열었다.

구는 △다중이용 공공시설 휴관 장기화로 인한 주민 불편 해소 방안 △구 주관 행사 재개 방안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등 현안을 검토하고, 다중이용 공공시설 운영 재개 여부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회의 결과, 구는 시설별 운영 재개가 구민의 안전과 주변 상권에 미치는 파급효과, 시설의 안전성 확보 여부 등 검토사항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운영 재개가 가능한 시설은 가능한 신속하게 개관하기로 했다.

또한 재정 소비투자부분 신속집행 적극 추진, 부서별 전통시장·골목점포 이용률을 높이는 ‘가는 날이 장날’ 운영 확대, 모바일 지역화폐 관악사랑상품권 사용 확대 등도 추진할 예정이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시설 개관 시에는 열화상카메라, 손소독제 비치 등 준비에 철저를 기해 이용 주민의 안전을 우선적으로 확보할 것”이라며 “담당부서에서는 시설의 특성 등 종합적인 검토를 통해 운영 재개가 가능한 시설은 신속하게 개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