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GS홈쇼핑, 따뜻한 겨울에 4분기 영업이익 28.6↓…지난해 영업이익 1211억원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3.7℃

베이징 9.6℃

자카르타 27.4℃

GS홈쇼핑, 따뜻한 겨울에 4분기 영업이익 28.6↓…지난해 영업이익 1211억원

김지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4. 16: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GS샵 로고
GS홈쇼핑은 지난해 모바일 쇼핑의 성장으로 연간 취급액은 늘었으나 예년보다 따뜻한 겨울날씨에 4분기 영업이익이 28.6% 줄어들며 영업이익은 줄었다.

GS홈쇼핑은 연결기준 지난해 연간 취급액이 4조2822억원을 전년대비 0.8%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매출은 1조1946억원으로 11.3% 늘었고, 영업이익은 1201억원으로 12.6%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1066억원으로 11.6% 감소했다.

채널별로 살펴보면 모바일 쇼핑 취급액이 2조2946억원으로 14.3% 증가하며 전체 성장세를 이끌었다. 모바일 쇼핑이 전체 취급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3.6%에 달한다. 같은 기간 TV쇼핑 취급액은 5224억원으로 7.4% 감소했다.

GS홈쇼핑의 모바일 취급액은 지난해 TV쇼핑을 첫 추월한 이후 지속적으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GS홈쇼핑 모바일 앱 다운로드 수는 3500만(중복 제외)에 달한다.

한편 GS홈쇼핑의 지난해 4분기(10~12월) 취급액은 1조809억원으로 전년 대비 1.9% 감소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3285억원으로 10.2% 늘었으나, 영업이익은 294억원으로 28.6% 줄어들었다. 예년보다 따뜻한 겨울 날씨로 겨울의류 매출이 다소 부진한 데 따른 영향을 받았다.

앞으로 GS홈쇼핑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니즈를 파악하고, 경쟁력 있는 상품 소싱으로 모바일 중심의 성장세를 추구할 예정이다. 국내외 벤처 및 글로벌 브랜드 투자로 뉴커머스 성장 기회 또한 지속 발굴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