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복면가왕’ 낭랑18세, 5연승 도전 무대는 마마무 ‘데칼코마니’
2020. 04. 0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2℃

도쿄 16℃

베이징 15.3℃

자카르타 31.2℃

[친절한 프리뷰] ‘복면가왕’ 낭랑18세, 5연승 도전 무대는 마마무 ‘데칼코마니’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6. 18: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복면가왕'

 '복면가왕' 장기가왕에 접어든 ‘낭랑18세’의 네 번째 방어전 결과가 공개된다.


오늘(16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록부터 발라드까지 다양한 곡을 소화하며 압도적인 가왕의 위력을 보여준 ‘낭랑18세’가 또 한 번의 반전 선곡으로 판정단의 입을 떡 벌어지게 했다. 


바로 실력파 걸그룹 마마무의 노래 중에서도 고난도로 통하는 ‘데칼코마니’에 ‘낭랑18세’만의 색깔을 얹은 것. 4인의 목소리로 이루어진 원곡을 혼자서 어떻게 소화할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그러나 ‘낭랑18세’에게만은 너그러운 듯 보였던 반 가왕파 김구라가 “언제든지 위협당할 수 있다”며 가왕 교체의 가능성을 시사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도전자들의 실력이 만만치 않은 것으로 예고돼 ‘낭랑18세’의 5연승은 결과를 예측할 수 없게 되었다. 


판정단으로 자리한 김태원은 한 복면 가수를 두고 “심각할 정도로 잘한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이윤석은 “칭찬에 인색하신 분인데” 라며 김태원의 감상평에 힘을 실었다. 과연, 실력파 도전자 중 한 명은 가왕 ‘낭랑18세’의 기세를 꺾고 새로이 왕좌를 차지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