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벤틀리, 한석준 딸 사빈 위해 나선다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3.7℃

베이징 9.6℃

자카르타 27.4℃

[친절한 프리뷰]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벤틀리, 한석준 딸 사빈 위해 나선다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6. 2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벤져스가 한석준의 딸 사빈이의 웃음을 위해 나선다.


16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17회는 ‘언제 떠나도 좋은 날’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윌벤져스 윌리엄-벤틀리 형제는 방송인 한석준의 집에 방문한다. 웃음을 잃은 아기가 있다는 제보에 출동한 웃음 사냥꾼의 활약이 랜선 이모-삼촌들에게도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처음 보는 여자 아기가 담겨 있다. 천사 같은 눈망울이 귀여운 아기의 정체는 방송인 한석준의 딸 사빈이다. 이어 최연소 개그 천재 윌리엄의 개그 3종 세트가 시선을 강탈한다. 사진만 봐도 터져 나오는 폭소에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샘솟는다.


지난 2018년 10월, 44세 나이에 늦깎이 아빠 대열에 합류한 한석준. 그는 딸 사빈이를 위해 무엇이든지 할 수 있지만, 자신이 무엇을 하든 웃지 않는 딸 사빈이 때문에 고민이 많았다고. 이에 ‘노잼’ 아빠 한석준이 육아 고수 샘 아빠에게 S.O.S를 청했다고 한다.


이날 샘 아빠와 윌벤져스는 사빈이를 만나기 전 만반의 준비를 했다. 특히 사빈이의 선물을 사기 위해 방문한 공주님 옷 가게에서는 직접 공주님으로 변신하며 열심히 예쁜 옷을 골랐다는 후문이다. 이 과정에서 공주 옷을 입은 벤틀리의 모습이 현장 모두를 심쿵하게 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 한석준의 집에 도착한 윌벤져스는 도착부터 빅 웃음을 선사하며 사빈이의 시선을 사로잡았다고. 윌리엄은 준비해 온 개그 3종 세트에 더해 사빈이의 취향을 분석한 맞춤형 개그까지 선보였다고 한다. 윌리엄의 마지막 필살기는 사빈이는 물론 모두의 취향을 저격하며 현장을 웃음바다를 만들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