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남도, 코로나19 대응 각종행사 3단계 조치사항 시행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2℃

도쿄 11.1℃

베이징 18.1℃

자카르타 28℃

경남도, 코로나19 대응 각종행사 3단계 조치사항 시행

박현섭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6. 15: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철저한 방역관리로 도민 안전 확보 및 불안감 해소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도가 코로나19 대응 조치사항을 수립 단계별 철저한 방역관리로 도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감염증 확산 불안감 해소에 적극 나섰다.

16일 경남도에 따르면 대규모 행사나 축제, 시험 등 각종 행사시 철저한 방역관리를 위해 ‘각종 행사시 코로나19 대응 조치사항’을 수립하여 전 부서에 통보하고 즉각적인 시행에 들어갔다.

지난 12일 정부의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대규모 행사 운영지침과 방역관리 지침에 따라 도는 ‘각종 코로나19 대응 조치사항’에 따라 △행사 준비 단계 △사전조치 단계 △현장조치 단계 등 3단계로 구분 단계별 대응방안을 마련해 대규모 행사를 추진하는 경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충분한 방역조치를 시행하고 행사를 추진한다.

단계별 대응방안으로 행사 준비 단계에서는 행사 참가자 파악 시 최근 해외를 다녀온 자, 의심환자(기침, 발열 증상 있는 자 등)의 참석자제를 권고하고 참석자에 대한 감염예방수칙을 사전 안내한다.

또 방역관리 전반을 총괄 관리하는 방역담당관을 지정 운영하고 행사요원에 대한 보건교육 실시와 보건소, 소방서, 선별진료소 등 비상연락망 및 협조체계를 구축해 비상상황에 대비토록 했다.

행사 사전조치 단계에서는 행사장에 마스크, 손소독제, 체온계 등 방역 필수물품을 충분히 비치하고 필요시 의심환자 발열확인을 위해 열화상 카메라 비치와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코로나19 예방수칙 등 현수막 X-배너 등을 설치해 홍보를 강화토록 했다.

행사 현장조치 단계에서는 발열환자 체크를 위한 열화상 카메라 전담인력 배치와 의심환자 발생시 대기를 위한 격리공간을 별도로 확보하고 의심환자 발생 시 즉시 보건소에 신고하고 별도로 확보된 격리공간 대기 후 선별진료소로 신속 이송과 행사 진행이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 행사를 즉각 중단 조치토록 했다.

도는 열화상 카메라 3대, 손소독제, 마스크 등 방역 필수물품을 구입하고 행사 개최 시 주관부서 요청에 따라 즉시 지원될 수 있도록 준비를 완료하며 제101주년 3·1절 기념식을 도청에서 정상 개최한다.

박성호 도 행정부지사는 “행사시 코로나19 대응 조치사항에 따라 철저한 방역관리로 감염증 확산 방지와 도민의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고 도민들도 막연한 불안감에 행사를 취소하거나 연기할 필요는 없다”며 “도민들도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감염증 예방을 위해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거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