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철도공단, 국내 최초 고속철도 사업자문용역 계약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3.7℃

베이징 9.6℃

자카르타 27.4℃

철도공단, 국내 최초 고속철도 사업자문용역 계약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6. 1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도 델리 고속철도 건설과 운영기술 제공
철도공단, 인도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오른쪽)과 인도 수도권교통공사 비네이 쿠마르 씽 사장(왼쪽)이 지난 13일 인도 델리에서 고속철도 사업자문용역 계약을 체결했다./제공 = 철도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인도 수도 델리에서 인도 수도권교통공사와 국내 최초로 고속철도 사업자문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인도 수도권교통공사(NCRTC)는 수도 델리와 수도권을 연결하는 수도권고속철도(RRTS)를 건설하기 위해 중앙 정부와 델리시(市)를 비롯한 4개 지방정부가 출자하여 설립한 공공기관이다.

이번 계약은 수도권고속철도사업의 건설과 운영, 연구센터 설립 등 전 과정에 대하여 사업자문용역을 수행하고, 사업 관련 정보 제공 및 상호 기술 교류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경부고속철도 건설시 벡텔 등 선진 엔지니어링사로부터 사업자문을 받았던 한국이 그동안 축적한 고속철도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초로 외국 고속철도 사업자문용역을 수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김 이사장은 지난 11일 철도공단이 인도에서 처음 수행한 럭나우메트로 사업관리용역을 성공적으로 마친데 대해 발주처인 UPMRC(인도 Uttar Pradesh주 메트로 공사)를 방문해 케샤브 쿠마르 사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양 기관의 지속적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