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이상민·탁재훈, 돌싱 트리오 결성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4.7℃

베이징 3℃

자카르타 28.2℃

[친절한 프리뷰] ‘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이상민·탁재훈, 돌싱 트리오 결성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6. 2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운 우리 새끼'
‘미운 우리 새끼’/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이상민·탁재훈이 ‘돌싱 트리오’ 를 결성한다.

16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탁궁 커플’ 이상민과 탁재훈이 임원희의 집을 방문해 눈길을 끈다.

기타를 치며 시간을 보내던 세 사람은 공교롭게도 모두 ‘돌싱’이라는 사실에 남다른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세 사람이 부른 노래 가사가 그들의 상황과 묘하게 일치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이어 지난 경험(?)을 바탕으로 가사에 깊게 몰입하는 세 사람의 모습이 역대급 짠내를 유발하기도 했다.

모두가 웃는 가운데 스튜디오에서 마냥 웃지 못한 서장훈은 토니母의 한마디에 발끈하며 눈물 훔치는(?) 모습도 보여 과연 서장훈을 눈물 짓게 한 사연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돌싱 미우새’ 들 중에는 뜻밖의 ‘재혼수’ 가 있는 사람이 있다고 밝혀진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