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민주, ‘조국백서’ 김남국, 금태섭 지역구 강서갑 출마 결정
2020. 04. 0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6℃

도쿄 19.9℃

베이징 14.9℃

자카르타 31.4℃

민주, ‘조국백서’ 김남국, 금태섭 지역구 강서갑 출마 결정

성유민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7. 18: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남국
7일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에서 ‘조국 백서’ 필자인 김남국 변호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연합
4·15 총선을 앞두고 더불어민주당 입당식을 치른 김남국 변호사가 같은 당 금태섭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강서갑 출마를 결정했다.

17일 복수의 민주당 관계자에 따르면 김 변호사는 공천관리위원회로부터 ‘후보 부적격’ 판정을 받은 정봉주 전 의원이 도전장을 냈던 강서갑 출마 결심을 굳히고 조만간 후보 공모를 신청할 계획이다.

강서갑은 금 의원 외 여러 원외 인사들이 뛰고 있어 단수신청 지역이 아님에도 추가공모 판정이 내려진 곳이다.

김 변호사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지지자들이 ‘조국 사태’ 당시 검찰·언론의 모습을 기록하겠다며 추진 중인 ‘조국 백서’에 필자로 참여하고 있다.

김 변호사가 강서갑에 출마하면 심사와 경선에서 신인 가산점 20%를 받게 된다.

금 의원은 ‘조국 사태’ 당시 쓴 소리를 내고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처리에서도 기권표를 던져 당내 일부 지지자들에게 비판을 받은 바 있다.

민주당 일부 권리당원들은 이날 “금 의원이 당 지도부의 동의를 받아 공수처법 처리를 기권한 것이 사실인지 묻겠다”며 이해찬 대표와 윤호중 사무총장에게 공개질의서를 제출하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