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가페적 사랑만 해” 진태현 박시은 부부, 임신 전 검사 위해 병원행
2020. 04. 0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8℃

도쿄 9.7℃

베이징 13.2℃

자카르타 26.4℃

“아가페적 사랑만 해” 진태현 박시은 부부, 임신 전 검사 위해 병원행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8. 0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입양 방송이 나간 후 임신 전 검사를 위해 병원을 찾았다.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병원을 찾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박시은은 이날 "결혼한 지 6년 차이고 임신을 한 번도 한 적이 없다"라고 말했다. 진태현은 "내가 너무 아가페적인 사랑을 하고 있었다"고 밝혀 폭소를 자아냈다.

검사에서 박시은은 공포에 떠는 남편 진태현과는 달리 주사 바늘을 바라보며 채혈에 임했다.

진태현은 "주사 공포증이 있는데 허리 디스크 수술을 받았던 기억 때문"이라며 "그때 트라우마가 컸다. 이를 극복하는 데 실패했다"라고 털어놨다.

결과를 기다리던 진태현과 박시은은 딸 세연과 통화를 이어갔다. 세연이는 "딸이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정액검사 결과에서 의사는 "진태현의 정자 운동성은 42%이고 40% 이상이면 정상이다. 정자 기형 유무의 경우 4% 이상이면 정상인데 4%다. 또한 진태현의 정자 양은 3억 마리"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