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투데이갤러리]장 마리 해슬리의 ‘Galaxy II’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9.1℃

베이징 10.1℃

자카르타 26.6℃

[투데이갤러리]장 마리 해슬리의 ‘Galaxy II’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8. 08: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투데이갤러리 해슬리
Galaxy II(117x117cm Oil on Canvas 2019)
추상표현주의 작가 장 마리 해슬리는 팝아트가 난무하던 1970~1980년대 뉴욕 현대미술의 시류 가운데서도 당당하게 추상회화의 세계를 선보여 왔다.

프랑스계 미국인인 해슬리는 잭슨 폴록, 윌리엄 드 쿠닝과 같은 추상표현주의 거장들과 비교된다.

하지만 그는 그만의 독특한 색 표현방법을 발전시켰다. 붓을 사용하는 대신 색을 섞은 물감을 튜브에 넣어 캔버스 위에 직접 짜 올리며 작품의 질감과 공간감을 더했다.

또한 그는 오일보다 빨리 마르는 특성을 가진 아크릴 물감을 선택했다. 아크릴 물감이 더욱 본능에 충실한 작업을 가능하게 하기 때문이다.

금산갤러리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