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화건설, 완판된 ‘포레나 천안 두정’ 3월 상가 분양 ‘돌입’
2020. 04. 1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2℃

도쿄 9.8℃

베이징 16.8℃

자카르타 27.2℃

한화건설, 완판된 ‘포레나 천안 두정’ 3월 상가 분양 ‘돌입’

박지숙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8.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난해 완판한 1067가구 대단지, 고정수요층 튼튼
최고가 경쟁입찰 방식 분양
포레나 천안 두정 단지 내 상업시설
포레나 천안 두정 단지 내 상업시설/제공=한화건설
한화건설은 오는 3월 천안시 서북구 두정동 28번지 일원에 조성되는 대단지 아파트 ‘포레나 천안 두정’의 단지 내 상가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상가가 조성되는 포레나 천안 두정은 천안의 신흥 주거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는 두정지구에 조성되는 총 1067가구 규모의 대단지 아파트다. 두정지구 내 유일한 1000가구 이상 단일 브랜드 아파트로 지난해 분양 당시 3개월 만에 완판을 기록했다.

포레나 천안 두정 상가는 입주민 및 외부 보행자에게 노출도가 좋은 주출입구와 부출입구 주변에 1개동(지하 2층~지상 1층)씩 위치하고 있다. 임대인과 임차인 모두에게 선호도가 높은 스트리트형 상가로 배치된다. 스트리트형 상가는 저층 상가가 보도를 따라 일렬로 이어져 있어 개방감이 높은 만큼, 유동인구 유입이 유리하다는 장점이 있다.

소비자 동선에 맞춘 차별화된 MD구성도 주목할 만 하다. 도로와 맞닿은 1층 레벨은 소비자의 집객 및 접근성을 극대화한 생활편의시설, 세탁소, 은행 등을 구성할 예정이며, 2층 레벨은 목적성과 체류성이 높은 대형 F&B, 병원, 학원 등을 구성한다는 계획이다.

풍부한 배후수요로 기대감이 높다. 1067가구 단지 내 고정수요와 더불어, 주변에 자리한 ‘e편한세상 두정3차?4차’, ‘천안두정역 푸르지오’ 등 8000여 가구의 주거수요도 흡수가 가능하다.

또한 상가가 조성되는 천안 두정지구는 현재 일반공업지역에서 제2종 일반주거지역으로 토지이용계획이 변경되면서 대규모 주거타운으로 개발되고 있는 곳이어서 미래가치가 높다는 평가다.

송희용 한화건설 분양소장은 “포레나 천안 두정 단지 내 상가는 천안의 신흥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는 두정지구의 관문입지에 들어서는 스트리트형 상가로, 대규모 배후수요와 유동인구를 그대로 흡수할 수 있는 만큼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포레나 천안 두정 상가 분양은 내정가 이상 최고 금액을 입찰한 사람이 낙찰 받는 방식인 실별 ‘내정가 공개 경쟁입찰’로 진행될 예정이다. 상가 입찰은 3월 초 견본주택 현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