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핀크, BI 교체 및 오픈뱅킹 캠페인 시행
2020. 04. 02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18℃

베이징 19.5℃

자카르타 33.4℃

핀크, BI 교체 및 오픈뱅킹 캠페인 시행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8. 1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핀크, 오픈뱅킹 따라 BI 교체하고 캠페인 전격 시행 (1)
핀크(Finnq)가 브랜드(B.I)를 재정립하고 오픈뱅킹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핀크는 하나금융그룹과 SK텔레콤 합작사로 전 은행 연결이 어려웠던 한계를 딛고 지난해 말부터 오픈뱅킹을 통해 모든 은행과 연결되면서 업계 내 오픈뱅킹 최대 수혜자로 꼽힌다. 핀크는 이에 오픈뱅킹으로 은행에 지불하던 각종 수수료를 10분의 1 수준으로 대폭 절감하게 됨에 따라 이를 고객들에게 돌려주고자 기존 횟수 제한 없이 무제한 제공하던 송금 서비스를 그대로 유지하고 오픈뱅킹 맞춤·특화 서비스를 지속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오픈뱅킹 전면 확대 시점에 맞춰 보유한 계좌에서 5개 계좌까지 총 1천만 원 한도 내 맞춤 금액을 지정해 한 번에 송금 가능한 ‘내 계좌 간 이체’ 서비스를 선보인 데 이어 고객의 이체 내역을 분석해 매월 특정 계좌로 송금하는 규칙적인 일정에 맞춰 자동 알림을 제공하거나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송금되는 ‘스케줄 송금’ 서비스까지 준비하고 있다.

핀크는 오픈뱅킹으로 모든 은행의 문을 다 열었다는 의미를 담아 슬로건을 교체하는 등 브랜드 로고를 재정립하고 서비스의 특장점을 강조할 오픈뱅킹 캠페인을 펼친다.

브랜드 재정립은 먼저 슬로건을 기존 ‘돈 버는 소비습관’에서 굳이 은행 앱을 사용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핀크의 강점을 강조해 ‘뱅크 말고, 핀크’로 변경했다. 또한 새롭게 선보인 앱 아이콘에서 견고한 형태의 영문자 ‘F’는 ‘금융(Finanace)’을 상징하며 배경의 그라데이션은 ‘혁신(Innovation)’을, 전체 색 콘셉트인 보라색은 ‘특별함(Unique)’의 의미를 담았다. 여기에 오픈뱅킹 이후 핀크 대중화를 위해서 한글 로고를 새롭게 디자인해 추가하는 등 브랜드 정체성을 강화했다.

캠페인을 통해 오픈뱅킹 이후 은행을 여는 세상의 시작이 된 핀크 주요 서비스를 소개한 영상 두 편도 공개한다. ‘이젠 뱅크말고 핀크!’ 제목의 오픈뱅킹 광고 영상은 기존 은행 서비스가 핀크만의 차별화된 금융 상품과 서비스로 재해석된 모습이 상징적으로 담겼다. 핀크 소개 영상은 오픈뱅킹 이후 달라진 핀크 서비스 외 휴대폰 이용 정보를 활용한 대안적 신용 평가 방식의 ‘T스코어’와 이를 기반해 한도와 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맞춤형 ‘핀크 대출 비교 서비스’ 등을 설명했다.

캠페인 영상은 핀크 공식 SNS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권영탁 핀크 대표는 “핀크가 오픈뱅킹으로 받은 수혜를 고객에게 모두 돌리기 위해 무제한 무료 송금에 오픈뱅킹의 특장점을 제대로 활용 가능한 서비스를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며 “이러한 핀크 서비스를 많은 고객이 이용할 수 있도록 널리 알리는 오픈뱅킹 캠페인을 전격 시행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핀크는 여기에 송금,결제 등 주요 서비스 이용 시 최대 2만원의 캐시백을 즉시 지급하는 ‘캐시백LIVE’ 시즌2 이벤트를 진행하며 고객 혜택을 높인다. 핀크계좌에 은행 계좌를 연결한 고객이 핀크머니를 충전하는 ‘채우기’ ‘송금’ ‘핀크카드’ 및 ‘SK pay’ 결제를 이용할 시 인당 7회까지 캐시백을 제공한다. 캐시백은 최대 2020원까지 랜덤으로 지급되며 ‘100% 잭팟’ 기능을 통해 매일 두 번씩 최대 2만원을 증정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