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하루 사이에 20명 확진...‘슈퍼전파자’된 31번째 환자
2020. 04. 1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2℃

도쿄 11.9℃

베이징 16.8℃

자카르타 30.2℃

코로나19, 하루 사이에 20명 확진...‘슈퍼전파자’된 31번째 환자

윤서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9. 17: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9일 오후 4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5명 추가로 확인돼 총 51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새롭게 확진된 환자 5명은 모두 31번째 환자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현재까지 확인됐고, 이에 따라 31번째 환자 관련 사례는 15명(동일한 교회 14명, 병원 내 접촉자 1명)이며 추가적인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이날 오전 중대본은 코로나19의 대구·경북지역에서 13명, 서울에서 2명 발생해 총 15명이 늘었다고 밝힌 바 있다. 대구 지역에서 발생한 환자 중 10명은 31번 환자의 신천지 교회 교민들로 확인됐다. 나머지는 병원 등에서 감염된 것으로 전해진다.

오후까지 하면 하루사이에 총 20명의 코로나 확진자가 늘었다. 31번 환자로부터 감염된 수는 18명이 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