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영증권 차기 사장에 황성엽 부사장 내정
2020. 04. 0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6℃

도쿄 9℃

베이징 7.5℃

자카르타 27℃

신영증권 차기 사장에 황성엽 부사장 내정

최서윤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9. 18: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황성엽 신영증권 사장
황성엽(57·사진) 신영증권 부사장 겸 경영총괄(COO)이 신요환 신영증권 사장 후임으로 내정됐다.

1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신영증권은 이르면 이달 내 황 부사장을 차기 신영증권 사장으로 정식 선임할 예정이다.

신 사장은 오는 6월 정기 주주총회 때까지 대표이사직을 유지한다. 황 부사장은 현재 미등기임원으로, 주총에서 대표이사 선임 여부가 정해질 전망이다.

황 부사장은 서울대 경영학과 졸업 후 1987년 신영증권에 입사해 법인사업본부장, IB부문 부문장 등을 지냈다. 2015년부터 부사장을 맡아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