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진공, 코로나19 피해 中企 ‘수출 지원’ 나서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8℃

도쿄 13.9℃

베이징 12.2℃

자카르타 29.6℃

중진공, 코로나19 피해 中企 ‘수출 지원’ 나서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1. 11: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고비즈코리아 홈페이지 화면./제공=중진공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21일 코로나19 관련 피해가 발생한 중소기업의 애로해소와 수출지원을 위해 △대체 수입선 발굴과 △온라인 전시회 참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우선 중국 내 지역봉쇄·물류제한 등에 따라 대(對) 중국 원부자재 수입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수급 애로품목을 대체할 수 있는 수입선 발굴을 지원하고 기업거래 정보를 무료로 제공한다.

중진공은 해외시장 정보를 다량 보유하고 있는 정보제공 전문기업과 협력해 원부자재 수급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게 대체 수입선 정보를 신속히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중진공은 오프라인 행사(전시회 등) 취소·대면 거래 제약으로 해외 판로개척에 차질이 생긴 ‘피해기업’과 위생용품 분야 등 위기상황 수요 확대에 따른‘기회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수출플랫폼(고비즈코리아) 내 온라인 전시관 입점·온라인 전시회 홍보·마케팅을 무료로 지원한다.

반정식 중진공 온라인수출처 처장은 “중국과의 거래 제약에 따른 대체 수입선 알선과 온라인전시회를 통한 해외 판로지원을 신속히 추진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한 중소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온라인 수출을 통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중기부와 함께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