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스라엘, 한국인 입국금지 “코로나19 확산 우려”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

도쿄 15.4℃

베이징 21.1℃

자카르타 31.4℃

이스라엘, 한국인 입국금지 “코로나19 확산 우려”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3. 07: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대교 성지인 예루살렘의 '통곡의 벽' /연합
이스라엘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한국인 관광객들의 입국금지 결정을 내렸다.

22일(현지시간) 타임스오브이스라엘에 따르면 이스라엘 정부는 이날 저녁 코로나19 감염증에 대한 우려로 한국인 관광객들의 입국을 금지했다고 보도했다.

이스라엘 보건부는 이날 한국에서 코로나19 감염자가 최근 급증했다며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현지시간으로 이날 저녁 7시 55분께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벤구리온 국제공항에 도착한 한국인들이 입국금지를 당했고, 약 2시간 만인 9시 50분께 같은 비행기로 한국을 향해 출발했다고 주이스라엘 한국대사관은 밝혔다.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연합뉴스를 통해 "인천발 항공편으로 텔아비브에 도착한 한국인 130여명의 입국이 금지됐다"고 말했다.

이스라엘 정부의 이번 조치는 이스라엘 성지순례에 참여한 한국인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된 뒤 나왔다. 이스라엘 정부는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한국에서 이스라엘로 오는 항공편 운항 또한 취소시킬 전망이다. 

앞서 이날 한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최근 이스라엘로 성지순례를 다녀온 경북과 제주도민 등 77명 가운데 1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스라엘 보건부는 한국인 성지순례단과 접촉했던 이스라엘 학생 30명이 격리돼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이스라엘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일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리네스' 호에 탑승했다가 지난 21일 귀국한 환자 1명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