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봉태규 “아내 하시시박에 만난 지 두 번 만에 청혼…재산도 공개했다”
2020. 04. 0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10.8℃

베이징 4.8℃

자카르타 27.6℃

봉태규 “아내 하시시박에 만난 지 두 번 만에 청혼…재산도 공개했다”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3. 21: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미운우리새끼'
배우 봉태규가 아내 하시시박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2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는 봉태규가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봉태규가 대단한 게 아내와 만난 지 두 번 만에 프로포즈를 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봉태규는 "아는 지인이 술 한잔하자고 해서 나간 자리에 아내가 있었다. 그때는 반했다는 것도 몰랐다. 이야기해보니까 너무 멋있는 사람이더라"며 "왔는데 처음 만나고 와서 잠을 잘 못 자겠더라. 심장이 벌렁벌렁 뛰었다. 몸에 문제가 생긴 줄 알고 병원을 가봐야 하나 했다. 첫눈에 반했던 걸 몰랐던 거다"라고 밝혔다.

이어 "두 번째 만났을 때 연애를 할 자신이 없어 결혼하자고 했다. 아내도 깜짝 놀랐다. 내가 무슨 말을 막 해야 하는 상황이니까 당시 출연료는 얼마를 받는지, 개인적 대출은 얼마가 있고, 내가 살고 있는 집은 얼마짜리인지 이런 이야기를 다 했다. 지금 이게 전부고 숨기는 것도, 속이는 것도 없고 난 진짜 결혼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랬더니 아내가 오케이를 했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