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클래스가 다른 ‘워너비 리더’
2020. 04. 1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

도쿄 8℃

베이징 6.6℃

자카르타 26.6℃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클래스가 다른 ‘워너비 리더’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4.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223_박서준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박새로이’ 역을 맡은 박서준이 ‘단밤’과 직원들을 이끄는 클래스 다른 리더십으로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저격하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8회에서는 ‘장가’의 방해로 위기를 맞이한 ‘박새로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단밤’ 가게가 있는 건물을 사들인 장대희(유재명) 회장은 자신의 아들 장근수(김동희)를 돌려보내고 무릎을 꿇고 사과한다면 계속 장사를 할 수 있도록 해주겠다고 하지만 박새로이는 그 말에 따르지 않는다. 또한 장근수 문제로 조이서(김다미)와도 갈등을 빚지만 ‘가게는 사람’이라는 자신의 소신을 지키는 모습으로 ‘단밤’ 멤버들뿐만 아니라, 보는 이도 감동하게 했다.

그런가 하면, 박새로이는 그동안 ‘장가’의 주식을 사들이며 장대희 회장의 복수를 계획해왔던 투자금 중 10억을 회수하고, 그 돈으로 다시는 누구도 ‘단밤’과 자기 사람들을 위협할 수 없도록 건물을 매입한다. 우직하게 자신이 생각한 바를 지키며 경리단길에서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는 박새로이의 모습은 강민정(김혜은) 이사의 마음을 움직이는 계기가 된다. 이렇듯 제2의 ‘단밤’ 오픈을 앞둔 가운데, 박새로이가 앞으로 어떻게 ‘장가’에 복수를 하게 될 지 기대감을 더한다.

이날 박서준은 자신의 가게 ‘단밤’과 직원들을 지킬 줄 아는 어른으로 성장한 캐릭터를 섬세하게 그려내며 깊은 인상을 남겼다. 특히 박새로이가 자신의 소신을 밝히는 장면에서는 말 한마디, 한마디에 묵직한 감정을 담아내며 시청자들에게 긴 여운을 남겼다. 이처럼 매회 레전드 장면을 탄생시키며 대체 불가한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박서준의 활약에 무한 신뢰가 더해지고 있다.

한편 ‘이태원 클라쓰’ 8회는 전국 시청률 12.6%, 수도권 시청률 14.0%를 기록(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하며 다시 한번 박서준 파워를 실감케 했다. 매주 금, 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