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T1, ‘피파온라인4’ 프로팀 창단…김정민 등 기존 성남FC 선수들 합류
2020. 04. 0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6℃

도쿄 10.8℃

베이징 7.4℃

자카르타 27.6℃

T1, ‘피파온라인4’ 프로팀 창단…김정민 등 기존 성남FC 선수들 합류

김휘권 게임담당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4. 12: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1이 피파온라인4 프로게임팀을 창단했다.

T1 Entertainment&Sports(이하 T1)는 넥슨이 서비스하는 인기 PC 온라인 축구 게임 피파온라인4 팀을 창단했다고 발표했다. T1은 이번 팀 창단으로 팀의 성장은 물론 피파온라인4에 대한 인지도 향상을 기대한다는 설명이다. 

T1 창단과 동시에 김정민과 김관형, 송세윤 등 기존 성남FC 선수들이 팀에 합류했다. 이들은 지난해 'EA 챔피언스 컵 2019 스프링'과 EA 챔피언스 컵 2019 윈터'에서 4강에 진출하며 좋은 활약을 펼친 바 있다.

특히 이번 T1 창단으로 '샌드박스 게이밍' 등 기존 피파온라인4 강호들과의 치열한 승부가 예상되면서 e스포츠의 볼거리가 한층 풍성해질 전망이다.

T1 김원철 COO는 "4년마다 열리는 월드컵을 보기 위해 전세계 사람들이 모이는 걸 봤을 때 축구에 대한 팬덤이 존재하고 있다는 걸 알고 있다"며 "T1의 새로운 피파온라인4 팀으로 유럽과 아시아에 있는 축구 팬들을 끌어들이고 그 열정이 이스포츠로 이어갈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