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환자 763명, 전일대비 161명 추가…사망자도 7명까지 늘어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7.3℃

베이징 8.2℃

자카르타 27.4℃

코로나19 환자 763명, 전일대비 161명 추가…사망자도 7명까지 늘어

주성식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4. 10: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로나19' 영향으로 열차 운행 중지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24일 오전 대구시 동구 신암동 동대구역 역사 내에 ‘코로나19’ 영향으로 이날 4개 열차의 운행이 중지된다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사진=연합뉴스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확진자 수가 밤 사이 161명이나 추가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4일 오전 9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는 763명으로 전날 오후 4시 대비 161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밤 사이 새롭게 확인된 확진자 161명 중 131명은 대구에서 확인됐으며 경북과 경기에서도 각각 11명, 10명이 추가됐다. 이밖에 서울·경남(각 3명), 부산(2명), 광주(1명)에서도 확진자가 확인돼 전국적인 발생 양상을 보였다.

대구에서 추가 확인된 환자 131명 중 115명이 신천지대구교회와 연관된 것으로 집계됐다. 경북 확진자 11명 중 신천지대구교회와 연관된 환자 역시 8명으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밖에 경기도 확진자 10명 중 3명, 경남도 3명 중 2명이 신천지대구교회와 연관된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자 수도 전일 대비 2명 늘었다. 방대본 측은 경북 청도 대남병원 관련 확진자인 55번(59세 남성)과 286번(62세 남성) 환자가 23일 사망했으며 코로나19 감염에 따르면 사망 관련성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