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은행 모바일뱅킹 SOL에서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도 가능해진다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8℃

도쿄 13.9℃

베이징 12.2℃

자카르타 29.6℃

신한은행 모바일뱅킹 SOL에서 실손보험금 간편 청구도 가능해진다

김지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4. 11: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실손보험 의료비 돌려받기
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모바일 뱅킹 쏠(SOL)에서 ‘실손보험 빠른 청구 서비스(의료비 돌려받기)’를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실손보험 청구 간소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인 ㈜지앤넷과 제휴를 통해 모바일뱅킹 쏠(SOL)에서 실손보험 빠른 청구 서비스를 시작한다.

8개 보험사(삼성화재, NH농협손보, KB손보, 흥국화재, DB손보, 메리츠화재, 한화손보, 롯데손보)의 실손보험 가입자들이 중앙대병원, 강동성심병원 외 전국 26여개 병원을 이용할 경우 신한은행의 모바일뱅킹 쏠(SOL)을 통해 증빙서류 발급 없이 간편하게 실손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 제휴 병원을 제외한 일반 병원은 증빙 서류를 촬영해 보험금 청구가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올해 말까지 주요 보험사와 병원을 추가해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서비스 출시로 병원은 진료비 영수증 등 불필요한 문서를 줄이고, 보험사는 증빙서류 위·변조 행위를 차단할 수 있다. 아울러 이용 고객들은 증빙 서류 발급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쏠(SOL)은 다양한 독자적 생활금융서비스를 발굴 및 확장을 목표로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늘려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