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中 은행보험감독관리위원회, 안방그룹 위탁경영 종료
2020. 06. 0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8℃

도쿄 19.5℃

베이징 15.9℃

자카르타 27℃

中 은행보험감독관리위원회, 안방그룹 위탁경영 종료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4.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국은행보험감독관리위원회가 안방보험그룹주식유한회사(안방그룹) 위탁 경영을 종료했다.

은보감회는 24일 보험업법 제 147조에 따라 안방그룹을 분할, 다자보험그룹을 설립해 정상적인 경영능력을 기본적으로 갖췄다고 판단해 안방보험의 위탁경영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은보감회는 보험업법을 위반한 안방그룹의 리스크를 해소하고자 보험업법 제 144조, 146조에 따라 2018년 2월부터 이 회사를 위탁 경영했다.

은보감회는 안방 그룹으로부터 주요 우량 자산을 분할해 지난해 7월 다자보험그룹을 설립해 보험업무를 지속하도록 했다. 기존 안방그룹은 청산될 예정이다.

다자보험그룹은 전략적 투자자를 적극적으로 유치하는 등 민영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다자보험그룹의 건전성 감독 강화 등을 통해 이 회사가 안정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는 방침이다.

동양생명은 다자보험그룹 산하에 속해 있으며, 다자보험그룹의 자회사인 다자생명보험을 대주주로 두고 있다. 동양생명 지분은 다자생명보험(42.01%)과 안방그룹홀딩스(33.33%) 등이 나눠 보유 중이다. 안방그룹홀딩스는 다자생명보험의 자회사다. 위탁경영 종료에도 동양생명의 지배구조 변동은 없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