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12번째 사망자 발생…73세 신천지 교인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8℃

도쿄 3.7℃

베이징 9.6℃

자카르타 27.4℃

코로나19 12번째 사망자 발생…73세 신천지 교인

기사승인 2020. 02. 26. 1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패혈성 쇼크로 숨져…"전원 당시부터 상태 매우 나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12번째 사망자가 대구에서 발생했다. 


대구시는 26일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호흡기 치료 중이던 73세 남성이 이날 오전 1시께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정확한 사인은 패혈성 쇼크다.


이 남성은 지난 20일 선별진료소를 통해 대구의료원에 입원했다가 23일 급격한 호흡곤란을 호소해 계명대 동산병원으로 이송돼 호흡기 치료를 받았다.


전원 당시부터 상태가 매우 나빴다고 계명대 동산병원 관계자는 밝혔다.


그는 지병으로 당뇨와 고혈압을 앓은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신천지 교인으로는 두 번째로 숨졌다.


현재 대구 지역에서 호흡 곤란 증세를 보이고 있는 중증 환자는 3명으로 계명대 동산병원(1명)과 경북대병원(2명)에서 치료 받고 있다.


그외 환자들은 경증으로 안정적인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