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부, 오늘 중 신천지 명단 지자체 배포…즉각 전수조사 실시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4.7℃

베이징 3℃

자카르타 28.2℃

정부, 오늘 중 신천지 명단 지자체 배포…즉각 전수조사 실시

주성식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6. 12: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로나19' 브리핑하는 김강립 제1총괄조정관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이 2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결과 등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온상지로 지목받고 있는 신천지 신도 전체 명단을 확보해 서울 등 각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신속한 진단검사 등의 조치에 즉각 나선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피링을 통해 전날 신천지 총회 본부로부터 확보한 약 21만2000명의 전체 신도 명단을 이르면 이날 오후 중 각 지자체로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중앙사고수습본부는 각 시도에 대해 관내 신천지 교도들의 증상 유무 확인을 위한 전담공무원을 지정하고 사무공간을 마련토록 한데 이어 명단 유출 및 목적 외 사용금지를 위한 보안유지 방안 등과 관련한 조사계획을 수립토록 한 바 있다.

또 각 시도가 중대본으로부터 명단을 입수한 후 최대한 신속하게 전체 신도별 증상유무를 확인해 유증상자를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정확한 유증상자 관리를 위해 타 지자체로 명단을 이관하고 필요시 중대본과 반드시 사전 협의토록 했다.

중대본은 이 과정에서 확인된 유증상자에 대해서는 즉시 자가격리 조치를 한 후 자택방문 및 검체 채취를 추진할 계획이다.

김강립 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은 “어제 확보된 신천지 교인 전체 명단에 대한 시도별 분류작업이 현재 진행 중”이라며 “분류작업이 끝나면 실무자 회의 등을 거쳐 기본적 내용을 공유한 후 오늘 오후 중에 각 지자체에 배포토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각 지자체도 명단을 전달 받은 후 빠르면 내일(27일)부터 진단검사, 유증상자 자가격리 등의 조치에 나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