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이재욱, 유쾌한 케미 완성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8℃

도쿄 15.4℃

베이징 21.1℃

자카르타 31.4℃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이재욱, 유쾌한 케미 완성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6.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226이재욱
배우 이재욱이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 대체불가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24일 JTBC 월화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이하 ‘날찾아’)가 첫방송을 마쳤다. ‘날찾아’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목해원’(박민영)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임은섭’(서강준)을 다시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힐링 로맨스. 이재욱은 극 중 은섭의 절친인 이장우로 분해, 서정적인 드라마에 유쾌함을 불어넣었다.

장우는 ‘혜천시 미소천사’ 라는 별명에 걸맞게, 혜천고 동창회 자리에서 흥을 주도하는가 하면, 굿나잇책방에서 열리는 독서회에서 은섭의 동생인 휘(김환희)와 티격태격 케미로 따뜻한 분위기를 더했다.

한편, 동창회 자리에서 고등학교 시절 장우의 짝사랑이었던 지은실(양예지)의 이름이 등장하며, 두 사람 사이의 어떤 스토리가 있었는지 한층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재욱은, 전작들에서 보여주었던 개성 강한 캐릭터와 달리 맛깔나는 생활연기 역시 이질감없이 완벽히 소화해내며 존재감을 알렸다. 또한 대세신인 다운 다채로운 스펙트럼으로 앞으로의 성장에 기대감을 더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