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탁결제원, 코로나19 비상 대응 체제 돌입
2020. 04. 0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4℃

도쿄 9.7℃

베이징 14℃

자카르타 26.4℃

예탁결제원, 코로나19 비상 대응 체제 돌입

장수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6. 16: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061801001831400106271
한국예탁결제원은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일부 핵심 업무 인력을 분리 근무시키는 등 비상 대응계획을 수립·시행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비상 대응계획은 대체사업장 구축을 통한 핵심업무 인력 분산 근무, 재택근무 매뉴얼 등을 담고 있다.

예탁원은 일산센터와 부산증권박물관에 대체 사업장을 마련해 정보기술(IT) 등 핵심 업무 인력 일부를 분리 근무하도록 했다.

또 위험지역 방문 임직원에 대해서는 재택근무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예탁원은 열화상 카메라 운용, 주기적 소독 등 감염 예방 조처를 하고 있으며, 회의나 행사 등을 제한하고 출장 및 지역 간 이동근무 등도 최소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