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N도 재택근무 돌입…본사 및 관계사 대상 원격근무 시행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9.1℃

베이징 10.1℃

자카르타 26.6℃

NHN도 재택근무 돌입…본사 및 관계사 대상 원격근무 시행

장예림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6. 18: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HN 사옥 '플레이뮤지엄'
NHN 사옥 ‘플레이뮤지엄’/제공=NHN
NHN이 코로나19 대응 차원에서 전 임직원 대상 재택근무에 돌입한다. 이달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사흘 동안 진행된다.

NHN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고, 임직원 및 가족들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자 본사 및 플레이뮤지엄에 입주한 관계사 전체를 대상으로 원격근무를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우선 오는 27일부터 3월 2일까지 시행하며, 이후 전개되는 상황에 따라 기간을 연장키로 했다. 재택 기간 출근 인력은 전체 직원의 10% 수준으로 예상하며, 도시락 지원 등 근무 편의를 위해 힘 쓸 계획이다.

NHN은 “클라우드와 다자간 화상회의 기능을 겸비한 협업플랫폼(토스트 워크 플레이스) 사업을 영위하며, 이를 기반으로 한 원격업무 환경이 조성되어 있어 재택기간 중에도 유연한 업무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재택 기간 중에도 회사는 임직원의 건강 및 안전을 위해 다각도로 지원할 계획이다.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가 조속히 안정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