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카오게임즈 자회사 라이프엠엠오, 75억 규모 투자 유치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1℃

도쿄 15.4℃

베이징 21.1℃

자카르타 31.4℃

카카오게임즈 자회사 라이프엠엠오, 75억 규모 투자 유치

김나리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16: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라이프엠엠오] CI
카카오게임즈는 27일 자회사 라이프엠엠오가 SBV-KB뉴오퍼튜너티제일호사모투자합자회사로부터 75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라이프엠엠오는 연구 개발에 필요한 자원을 확보하고 신규 전략 사업을 구체화 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3월 설립된 라이프엠엠오는 카카오게임즈의 신사업을 담당하는 자회사로, 일상을 게임처럼 즐겁게 만들기 위한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에 초점을 둔 콘텐츠 개발 및 경쟁력을 갖춰나가고 있다.

현재 라이프엠엠오는 위치기반 서비스(Location Based Service) 기술을 기반으로 한 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온라인 MMORPG ‘아키에이지’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신규 모바일 게임 ‘아키에이지 워크(가칭)’ 등을 개발 중 이다.

이와 함께, 카카오가 제공하는 수치 기반의 실 생활 지역 정보가 포함된 맵 데이터를 게임 내에서 입체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하는 ‘맵 게이밍 플랫폼(Map Gaming Platform)’ 사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남궁훈 라이프엠엠오 대표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카카오게임즈의 신사업 전초기지인 라이프엠엠오가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데 한층 힘을 더하게 됐다”며 “최근 여러가지 산업간 경계를 뛰어넘는 신사업들이 부상하는 만큼, 게임과 일상 생활을 융합한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울여 시장에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