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천지 파헤친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시청률 껑충
2020. 03. 30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4℃

도쿄 7.3℃

베이징 6.8℃

자카르타 27.4℃

신천지 파헤친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시청률 껑충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8.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22701002890300160731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가 2월 27일 방송에서 코로나19의 국내확산 집단 감염지, 신천지 실태를 파 헤치자 시청자들의 큰 관심과 함께 시청률이 6.1% (TNMS, 유료가입)로 껑충 뛰었다.

한 주전 시청률 1.8% 보다 무려 4.3%p 급상승이다. 시청률 상승으로만 보았을때 이날 27일 방송한 지상파, 종편, tvN등 모든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 상승 폭이다. 신천지 전 신도자가 출연하여 신천지의 모략전도, 1단계 섭외, 2단계 복음방, 3단계 센터 운영등에 대해서 폭로 할때는 최고 1분 시청률이 8.6%까지 상승 했다.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이 시청률이 6%대를 넘은 것은 2017년 1월 1일 82회이후 약 3년만에 처음이다. 코로나19 확산과 함께 신천지 실체와 문제점에 대해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을 알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